신앙과 이성

Posted on Updated on

강원돈. “과학주의에 대한 신학적 윤리적 비판.” 기독교사회윤리 Vol. 29 (2014): 107-140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4541cb7c2b911d6d4884a65323211ff0

 

강학순. “신앙과 이성 – 기독교 철학적 관점.” 신학지평 Vol. 12 (2000): 133-148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ef24cff8d17338d1ffe0bdc3ef48d419

 

김성우. “로크의 계몽적 이성주의의 종교적 콘텍스트에 대한 고찰.” 시대와 철학 Vol. 13 No. 2 (2002): 263-292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4185f9267337de69ffe0bdc3ef48d419

 

김성욱. “종교다원주의에 대한 선교변증학적 연구.” 총신대논총 Vol. 245 (2004): 302-332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f39f0761382f70b7ffe0bdc3ef48d419

 

김승욱. “신앙의 합리적 자기이해의 두 가지 모델: 안셀무스와 토마스.” 누리와 말씀 No. 23 (2008): 253-274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8a484eec669ff8adffe0bdc3ef48d419

 

김영한. “포스트모던 기독교 세계관.” 기독교철학 Vol. 7 No.1 (2008): 59-87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ba8d3821aeaafe5dffe0bdc3ef48d419

 

김응래. “신(神) 사유 가능성과 인식 불가능성 사이의 신앙 가능성: 칸트의 ‘순수이성비판’을 중심으로.” 누리와 말씀 No. 36 (2014): 313-349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35af9e3d9bb7bfe9b7998d826d417196

 

박삼열. “서양 근대 과학과 기독교의 대립과 갈등에서 철학의 역할.” 철학탐구 Vol 19 (2006): 181-210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cfa5e7f0d7404ea9ffe0bdc3ef48d419

 

박인성. “신앙과 이성: 중세기를 중심으로 하여.” 복음과 학문 No. 3 (1996): 225-240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ca972fe76dae1f41ffe0bdc3ef48d419

 

신상형. “우주론적 신존재 증명의 현대적 의미.” 철학연구 Vol. 88 (2003): 173-193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53e71090e75695cdffe0bdc3ef48d419

 

유지황. “신학적 철학인가 철학적 신학인가?: 토마스 아퀴나스 신앙과 이성 관계 이해를 중심으로.” 한국교회사학회지 Vol. 18 (2006): 127-160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16e0cf05e5acadfe4884a65323211ff0

 

윤종한. “칸트의 이성 신앙과 그 역사적 실현에 관한 연구.” 광신논단 Vol. 8 No. 1 (1997): 99-116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66df580383d62eac

 

이경직. “헬라 문화와 기독교: 순교자 유스티누스의 기독교 변증.” 진리논단 No. 9 (2004): 79-99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90a95ada970cdd18ffe0bdc3ef48d419

 

이재영. “로크의 종교 철학 – 이성과 신앙의 조화 시작되었다고.” 기독교철학 Vol. 18 (2014): 9-55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f13ee1fe59e8cc0affe0bdc3ef48d419

 

이정규. “사회주의와 그리스도교의 만남: 한국 민중신학을 중심으로.” 신학과 현장 Vol. 6 (1996): 148-165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cdfd8fd33a5a7112ffe0bdc3ef48d419

 

이현모. “복음주의 선교신학의 변화와 포스트모더니즘.” 선교와 신학 Vol. 12 (2003): 57-86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d8522d221fa3b1a4ffe0bdc3ef48d419#redirect

 

임승필. “이성과 믿음의 관계에 대한 하만과 칸트의 견해: 흄의 딜레마에 대한 대응을 중심으로.” 철학 Vol. 118 (2014): 59-86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40154eaa84b83bdeffe0bdc3ef48d419

 

전호진. “종교 갈등과 핍박의 시대: 기독교 선교에서 변증으로.” 기독교 사상연구 No. 6 (2000): 35-54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fae9cfbd78a778b1

 

최태연. “C. Van Til 기독교 변증학의 의미.” 기념논문집 Vol. 25 (2001): 391-402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dec38b6cf6c135c8ffe0bdc3ef48d419

 

한인철. “뉴우튼의 물리학과 기독교 이신론.” 복음과 학문 No. 2 (1994): 51-78.

http://www.riss.kr/search/detail/DetailView.do?p_mat_type=1a0202e37d52c72d&control_no=50093d850ab27cd8ffe0bdc3ef48d419